안양시에 코로나 방지 마스크 기증 줄이어
안양시에 코로나 방지 마스크 기증 줄이어
  • 이양희
  • 승인 2020.09.21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재확산 사태 속에서도 안양관가에 마스크 기증이 잇따르고 있다.
지난 18일 머슬매니아 김태양 선수와 이원준·나대웅씨가 마스크 2만매를 기탁했다.
김태양 선수는“어려운 시기에 누군가에도 도움을 주고 싶었는데 안양시청에 근무했던 친구의 권유로 동료와 함께 뜻을 모아 마스크를 전달하게 됐다”며 기부 취지를 밝혔다.
앞서, 9일에는 ㈜에쎄르가 손소독제와 마스크 각 1만개를 기탁한바 있으며, 7일에는 안산의 마스크제작업체인 ㈜와이엔디가 3중 구조의 마스크 1만장을 안양시에 기부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요즘 같이 어려운 시국에도 힘을 낼 수 있는 건 기부자의 따뜻한 마음이 전해진 덕분이다”며 "기탁 받은 마스크는 지역아동센터, 장애인복지시설, 저소득가정 아동, 경로식당, 주거취약 1인가구 등에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안양/이양희기자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