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도시公-용인시 코로나19 합동 방역
용인도시公-용인시 코로나19 합동 방역
  • 오용화 기자
  • 승인 2020.09.16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들 중 일시적 유휴인력 발생 용인시 방역업무 지원 투입
방역지원 처인구 민간시설단속 김재량 대리.    <사진·용인시 제공>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는 가운데, 용인도시공사 직원들이 용인시와 합동으로 방역수칙 준수 이행지도 등의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용인도시공사와 용인시는 지난 14일부터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여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일부 완화된 가운데서도 공공 실내외 체육시설과 다목적복지회관, 자연휴양림 등 고위험 시설 운영 중지를 무기한 지속하고 있다. 
이에 따라 해당 시설 관리와 행정 등을 담당하는 직원들 중 일시적 유휴인력이 발생함에 따라 희망자에 한해 휴업을 실시하고, 나머지 인력 중 필수인력을 제외한 총 31명을 용인시 방역업무 지원에 투입하게 됐다.
이들은 관내 각 지역에 분산 배치되어 민간 다중시설 등의 집합제한과 방역수칙 준수 확인, 산책로 이용객 대상 마스크 착용 계도 홍보, 콜센터 상담, 역학조사 현장 지원, 방역활동 등을 용인시와 합동 또는 공사 인력만으로 진행하고 있다.
용인도시공사 관계자는 "전대미문의 상황에 발생한 일시적 유휴인력을 일손이 부족한 방역활동에 투입하여 유연한 인력 활용과 행정 협업을 달성할 수 있다”면서 특히 체육시설 근무자들이 관내 체육시설 방역조치 이행지도에 참여하는 등 전문분야와 재능기부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용인/오용화 기자 o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