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시장·상점 방문때 전화만 걸어도 출입 기록됩니다"
고양시 "시장·상점 방문때 전화만 걸어도 출입 기록됩니다"
  • 연합뉴스
  • 승인 2020.09.0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까지 QR코드·수기대장·휴대전화 발신 기록 방식 병행
고양시 '발신자 전화번호 출입자 관리'
[고양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고양 일산·능곡·원당 등 전통시장 3곳과 일산 서문 상점을 찾는 시민은 031-8075-8801로 전화 주세요" 경기 고양시는 시내 전통시장 3곳과 서문 상점을 찾는 시민을 대상으로 QR코드 및 수기대장 작성 외에 본인이 직접 휴대전화로 발신해 기록을 남기는 '발신자 전화번호 출입자 관리' 방식을 추가 도입한다고 3일 밝혔다. '발신자 전화번호 출입자 관리'는 시장이나 상점 방문 때 본인의 휴대전화를 이용해 '031-8075-8801'로 전화를 걸면 출입자의 전화번호와 방문일시 등의 기록이 시청 서버에 자동으로 남는 방식이다. 고양시 서버에 입력된 휴대전화 번호는 4주 뒤 자동 삭제된다. 그동안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QR코드와 수기 대장을 병행했다. 그러나 QR코드 방식은 인터넷에 익숙한 젊은 계층은 선호했지만, 인터넷에 익숙하지 않은 계층과 2G 전화 사용자는 접속 불가, 데이터 사용, 인터넷 접속 후 동의 및 개인정보 입력에 시간 소요 등의 문제로 거부감이 있었다. 또, 수기 대장은 인터넷에 익숙하지 않은 계층이 선호했지만, 타인이 사용한 필기구 및 수기 대장 접촉, 기재한 개인정보에 대한 신뢰도 부족 등의 문제점이 있었다. 시는 올해 말까지 QR코드와 수기 대장, 발신자 전화번호 출입자 관리 방식을 같이 사용하면서 시민들에게 홍보할 예정이다. 시민의 반응이 좋으면 수기 대장 대신 발신자 전화번호 출입자 관리를 확대할 방침이다. 시는 일산·능곡·원당 등 전통시장 3곳과 일산 서문 상점가 1곳 등 4곳에서 우선 운영하고, 대규모 점포부터 중소형상점 및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까지 확대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nsh@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