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흙 범벅이된 오이밭 손보는 노인
진흙 범벅이된 오이밭 손보는 노인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0.08.12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속된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가 심각한  안성지역의 한 농가에서 12일 오후 오이밭 주인이 물에 잠겨 진흙이 잔뜩 묻은 잎을 잘라내고 있다.
안성/최윤호 기자 c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