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의회 “지하철3호선 연장 원안대로 추진하라”
하남시의회 “지하철3호선 연장 원안대로 추진하라”
  • 김준규 기자 
  • 승인 2020.08.06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산신도시 광역교통 개선대책인 도시철도 연결과 관련해 하남시의회(의장 방미숙)가 성명서를 내고 원안대로 3호선 하남 연장을 추진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정부는 지난 2018년 12월 3기 신도시 건설계획과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을 발표하면서 교산지구 지하철 3호선 연장을 교통대책으로 내놓았으나, 이후 실시한 송파-하남 간 도시철도건설 사전타당성 용역에서 당초 발표한 3호선 연장안 대신 경전철 등이 포함된 3가지 노선계획을 제시해 논란을 빚고 있다.
의회는 6일 발표한 성명서에서 “우리시는 대규모 택지개발 등으로 현재의 교통체계로는 그 수요를 감당하기 어려워 3호선 연장은 필수”라고 전제하고, “그런데도 정부는 광역교통대책 선 수립을 명분으로 3가지 노선을 제시하며 주민설명회를 추진했으나 결국 주민들의 반대로 무산되고 말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러한 일련의 과정은 현재 여건에 대해서만 분석한 것으로, 향후 우리시의 브랜드가치 상승과 3호선 역사신설에 따른 상권 발달 등 미래가치는 물론 시민의 의견이 반영되지 않았다는 점에서 유감스럽다”며, 시민들도 행정의 신뢰성에 문제를 제기하며 시종일관 3호선 원안 유치를 주장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의원 9명 전원은 “최적의 노선은 2018년 12월 3기 신도시와 함께 발표된 지하철 3호선 직결 원안을 조속히 추진하는 것이며, 잠실연계 노선 등에 대해서는 논의할 여지가 없다”고 못 박고, 정부는 3호선 하남 연장(오금역~하남시청역) 사업을 원안대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해 신속히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하남/김준규 기자 kjk@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