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양주, 코로나19 무더기 확진
고양·양주, 코로나19 무더기 확진
  • 이종덕 기자
  • 승인 2020.08.06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족 동료 등 7명 추가

 

경기 고양·양주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의 가족과 교인, 직장 동료 등 7명이 무더기로 추가 확진됐다.
고양시는 5일 코로나19 확진자 7명이 발생했다고 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전날 확진된 고양시 89번째 환자 A씨에 이어 그의 남편 B씨와 자녀 등 가족 4명(90∼93번)이 이날 밤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또 B씨와 교회 및 사무실에서 접촉한 70대 C(고양시 94번)씨, 50대 D(고양시 95번)씨도 추가로 확진됐다.
A씨는 지난 4일 발열과 인후통 등의 증상이 나타나 오후 11시께 명지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5일 오전 확진됐다.
고양시는 B씨가 교회에서 접촉한 교인, 자녀인 92번, 93번 확진자가 재학 중인 관내 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벌이고 있다.
A씨가 다니는 양주시내 초등학교에서도 확진자 1명이 나왔다.
양주시는 이날 지역에 거주하는 30대 E(양주시 17번 확진)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E씨는 같은 초등학교에 근무하는 A씨의 접촉자로 분류돼 전날 양주시보건소 선별진료소의 방문검사를 받고 밤늦게 확진됐다.
양주시는 E씨가 근무하는 초등학교 학생과 직원에 대해 전수검사를 진행 중이다. 이들과 별도로 이날 덕양구 화정동에 거주하는 70대 F(고양시 96번)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F씨는 지난달 30일부터 발열과 인후통 등의 증상이 나타났으며 5일 오전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보건당국은 이들을 대상으로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고양/이종덕 기자 ljd@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