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대타로 등장해 고의사구…텍사스, 애리조나에 역전승
추신수, 대타로 등장해 고의사구…텍사스, 애리조나에 역전승
  • 연합뉴스
  • 승인 2020.07.30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신수(38·텍사스 레인저스)가 대타로 출전해 볼넷으로 출루했다.

추신수는 3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선발 라인업에서는 빠졌다.

이날 애리조나는 좌완 매디슨 범가너를 선발로 내세웠고, 텍사스는 좌타자 추신수를 라인업에서 뺐다.

8회 추신수가 타석에 등장했다.

2-4로 뒤진 8회 텍사스는 조이 갤로의 좌중월 투런포로 동점을 만들고, 토드 프레이저의 우익수 쪽 2루타로 역전 기회를 잡았다.

추신수는 아돌리스 가르시아를 대신해 타석에 섰다. 그러나 배트를 휘두를 기회는 없었다.

애리조나는 추신수를 고의사구로 내보냈다.

추신수는 이시어 카이너 팔레파의 유격수 땅볼 때 2루에서 횡사했다.

그러나 텍사스는 호세 트레비노의 볼넷으로 이어간 2사 만루 찬스에서 엘비스 안드루스의 2타점 좌전 적시타로 역전하고, 솔락의 우전 적시타로 7-4까지 달아났다.

텍사스는 7-4로 승리하며 3연패 늪에서 벗어났다.

추신수는 시즌 안타는 여전히 1개(13타수 1안타, 타율 0.077)지만, 볼넷은 2개로 늘었다.

jiks79@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