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소속팀 발렌시아, 새 사령탑에 하비에르 그라시아 감독
이강인 소속팀 발렌시아, 새 사령탑에 하비에르 그라시아 감독
  • 연합뉴스
  • 승인 2020.07.28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 새 사령탑에 오른 하비에르 그라시아 감독

 

이강인(19)이 뛰는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왓퍼드의 지휘봉을 잡았던 하비에르 그라시아(50·스페인)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했다.발렌시아는 28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그라시아 감독의 영입을 발표했다. 계약 기간은 2022년 6월 30일까지다.그라시아 감독은 2018년 왓퍼드의 지휘봉을 잡았으나 지난해 9월 팀의 성적 부진으로 경질됐다.2007년 비야레알 유소년팀 감독을 시작으로 알메리아, 오사수나, 말라가(이상 스페인)와 루빈 카잔(러시아) 등을 이끈 경험이 있다.발렌시아는 2019-2020시즌 두 차례 감독을 교체했지만 프리메라리가에서 9위(승점 53)에 그쳐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진출권을 얻지 못했다.지난해 9월 부진한 성적에 구단주와 갈등이 있었던 마르셀리노 가르시아 토랄 감독이 경질됐고, 이후 지휘봉을 잡았던 알베르트 셀라데스 감독은 지난달 팀을 떠났다.그라시아 감독은 이날 부임 후 인터뷰에서 "선수의 나이는 중요하지 않다. 어린 선수들이라도 실력이 뛰어나다면 자리를 얻을 수 있다"며 "이미 팀에 수준 높은 젊은 선수들이 있고, 이들에게 기회를 줘 더 성장시킬 것"이라고 밝혔다.감독의 방침이 이강인의 거취에도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이강인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 17경기에 출전했다. 선발 출전은 3회에 그치며 많은 기회를 얻지 못했다.현재 이강인은 이적을 원하고 있으나 발렌시아는 잔류를 설득하며 재계약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