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코로나19 방지 무더위 쉼터 운영
의왕시, 코로나19 방지 무더위 쉼터 운영
  • 이양희 기자
  • 승인 2020.07.1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폭염대비 6개 동 주민자치센터 지정
의왕시는 본격적인 여름철 폭염에 대비하고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피해 없는 안전한 여름을 지낼 수 있도록 7월13일부터 9월30일까지 의왕시 동 주민센터 6곳을 무더위 쉼터로 운영한다.
의왕시는 본격적인 여름철 폭염에 대비하고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피해 없는 안전한 여름을 지낼 수 있도록 7월13일부터 9월30일까지 의왕시 동 주민센터 6곳을 무더위 쉼터로 운영한다.

 

의왕시는 본격적인 여름철 폭염에 대비하고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피해 없는 안전한 여름을 지낼 수 있도록 7월13일부터 9월30일까지 의왕시 동 주민센터 6곳을 무더위 쉼터로 운영한다.
평일 오후 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는 무더위 쉼터는 주기적인 환기와 소독으로 안전하게 관리되며, 이용자는 발열체크와 손 소독 후 출입하고 2m이상 간격을 두어 이용해야 한다.
특히, 시에서는 폭염으로부터 독거어르신을 보호하기 위해 사회복지사 및 생활관리사 58명이 폭염 시 행동요령과 안부확인으로 응급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주민들이 무더운 여름을 조금이라도 시원하고 안전하게 보낼 수 있도록 무더위 쉼터를 운영하고 있는만큼, 가까운 쉼터를 이용하셨으면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의왕시는 공원과 교량 하부공간 등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할 수 있는 야외 공간 14곳을 ‘야외 무더위쉼터’로 지정해 운영중이며, 폭염특보 시에는 예찰활동을 펼치며 생수, 쿨스카프 등 폭염대비물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의왕/이양희 기자 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