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채용비리 의혹 남양주시장등 수사 의뢰
道, 채용비리 의혹 남양주시장등 수사 의뢰
  • 이천우 기자
  • 승인 2020.07.05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지난 3일 남양주도시공사 감사실장 채용과 관련해 시장 등 6명을 직권남용, 업무방해 등 혐의로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고 4일 밝혔다.
경기도는 앞서 지난달 23∼29일 지난해 4월 남양주도시공사 감사실장 채용과 관련한 감사를 벌였다.
경기도는 감사를 통해 채용 과정에 남양주시장 등이 부당하게 개입해 직권남용, 업무방해, 청탁금지법 위반 등의 혐의가 있다고 판단해 경기북부경찰청에 수사를 의뢰하게 됐다.
6명은 남양주 시장을 비롯해 시청 간부인 A씨와 B씨, 남양주도시공사 전·현직 임직원 3명 등이다.
이들은 남양주도시공사 감사실장 채용공고 전에 C씨에게 미리 채용 일정과 면접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등 채용 과정에 부당하게 개입해 C씨가 채용되도록 한 것으로 조사됐다.
수원/이천우 기자 leecw7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