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재개, 손흥민도 돌아온다…20일 맨유 골문 정조준
EPL 재개, 손흥민도 돌아온다…20일 맨유 골문 정조준
  • 연합뉴스
  • 승인 2020.06.18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손흥민.[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중단됐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가 100일 만에 재개된 가운데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도 그라운드로 돌아온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은 20일 오전 4시 15분(한국시간) 홈구장인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으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를 불러들여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비록 관중은 들일 수 없지만, 맨유전은 프리미어리그가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중단됐다가 시즌을 재개한 이후 토트넘이 처음 치르는 경기다. 프리미어리그는 3월 10일 레스터 시티-애스턴 빌라의 대결 이후 100일 만인 18일 애스턴 빌라-셰필드 유나이티드 경기로 2019-2020시즌을 재개했다. 손흥민은 코로나19로 시즌이 중단되기 전인 지난 2월 16일 애스턴 빌라와의 경기에서 오른팔을 다쳐 수술대 위에 올랐다. 사실상 올 시즌 복귀는 어려워 보였지만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한 시즌 중단이 손흥민에게는 전화위복이 됐다. 손흥민은 치료와 재활을 거쳐 몸 상태를 회복했고, 병역특례에 따른 기초군사훈련까지 소화하면서 알뜰하게 시간을 보냈다. 애초 예정된 일정이었다면 이미 시즌은 끝난 상황이지만 이제 손흥민도 건강한 모습으로 이번 시즌 남은 9경기를 팀과 함께할 수 있게 됐다. 손흥민은 현지시간 12일 열린 노리치시티와의 연습경기(토트넘 1-2 패)에도 출전해 예열을 마쳤다. 30분씩 4쿼터로 진행된 이 경기에서 손흥민은 3쿼터에 투입돼 30분간 뛰었다. 토트넘은 지난 15일 구단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이번 주, 우리가 돌아온다"는 글과 함께 손흥민, 해리 케인, 무사 시소코 등의 사진을 게시했다.

구단 SNS에 손흥민의 훈련 영상을 올린 토트넘.

구단 SNS에 손흥민의 훈련 영상을 올린 토트넘.

[토트넘 구단 트위터. 재판매 및 DB 금지]

18일에는 손흥민이 슈팅하는 짧은 훈련 영상도 올렸다. 노리치시티와 연습경기 때 왼쪽 다리에 테이프를 감고 나왔던 손흥민은 이날 훈련 영상에서는 테이핑 없이 그라운드를 뛰어다녔다. 현지 언론 역시 "손흥민이 리그 재개에 맞춰 완벽한 몸 상태를 만들었다"면서 맨유전 출격을 기대하고 있다. 손흥민의 가세는 토트넘에는 큰 힘이다. 토트넘은 29라운드까지 11승 8무 10패(승점 41)로 20개 팀 중 8위에 머물러 있다. 하지만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확보할 수 있는 4위 자리의 첼시(14승 6무 9패·승점 48)와는 승점 7점 차라 아직 포기하기는 이르다. 다만, 5위 맨유(12승 9무 8패·승점 45) 역시 UEFA 챔피언스 출전권을 노리고 있어 만만찮은 승부가 예상된다. 손흥민은 부상을 당한 애스턴 빌라전에서도 풀타임을 뛰면서 두 골을 몰아넣어 토트넘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정규리그에서 3경기,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까지 더하면 5경기 연속골을 기록할 만큼 손흥민의 득점포는 불을 뿜고 있었다. 손흥민이 5경기 연속 득점한 건 프로 데뷔 이후 처음이다. 손흥민은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9골을 포함해 총 16골을 터트렸다. 한 골만 더 넣으면 네 시즌 연속 프리미어리그에서 두 자릿수 득점을 달성한다.

EPL 재개, 손흥민도 돌아온다…20일 맨유 골문 정조준 - 3

 

hosu1@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