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교체위, 광교저수지 수질정화장치 방문
수원시의회 교체위, 광교저수지 수질정화장치 방문
  • 오용화 기자
  • 승인 2020.05.28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의회 교통건설체육위원회(위원장 김미경)는 28일 오전 광교저수지를 찾아 수질정화장치를 시찰하고 수질정화 캠페인을 실시했다.
현장방문에 나선 의원들은 상수도사업소에서 광교저수지 녹조저감 시범사업으로 도입된 인공지능 자동수질정화장치 에코봇과 부유식 인공식물섬인 에코비를 통한 녹조관리 계획 등 수질관리 현황을 보고 받았다.
광교저수지는 매년 기온이 상승하면 잦은 녹조현상 발생으로 몸살을 앓아왔다.
이에 따른 대책으로 녹조 발생 위험 지역을 스스로 이동하면서 수질을 측정하고 분석해 수질정화 및 녹조 제거 작업을 동시에 실시하는 무인 인공지능 자동 수질정화 장치인 에코봇이 오는 9월부터 적용될 계획이다.
또한, 5월부터 활용 중인 부유식 인공식물섬 에코비는 수면위의 오염수를 집중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장비로 녹조제거 뿐만 아니라 수질 정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의원들은 녹조방제선에 탑승해 현장을 직접 둘러본 뒤 수질정화를 위한 캠페인을 실시하기도 했다.
김미경 위원장은 “광교저수지에 시범사업으로 도입되는 수질정화 장치를 통해 녹조 현상이 감소되길 기대한다”며 “수원시민의 비상상수원인 광교저수지의 수질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수원/오용화 기자 o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