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글로스터시장, 파주시에 서한문
영국 글로스터시장, 파주시에 서한문
  • 이종덕
  • 승인 2020.05.21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방역물품 감사의 뜻 전달

 

파주시는 콜린 오건(Colin Or gan) 영국 글로스터시장이 서한문을 통해 파주시가 보낸 코로나19 방역 물품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21일 밝혔다.
파주시는 지난 6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매(교류) 도시 영국 글로스터시에 개인전신 방호복, 덧신, 장갑 등 방역복 세트 1000벌을 보냈다. 또한 최종환 파주시장은 지난 11일 46만 파주시민을 대표해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는 마음을 담은 영상 편지를 글로스터시에 보냈다. 오건 시장은 최 시장에게 파주시 방역물품이 글로스터에 도착했다는 소식을 BBC TV를 통해 보도했다. 파주시가 보낸 방역물품은 글로스터시 국민건강서비스(NHS) 보급소를 통해 방역물품이 부족한 시 노인요양원 의료진들에게 배부되고 있다고 밝혔다. 
오건 시장은 서한문을 통해 “저와 글로스터시 의회는 글로스터 시민들을 위한 시장님의 감명 깊은 개인보호장비 선물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이처럼 어려운 시기에 보여주신 진실한 우정을 통해 파주시가 글로스터시의 진정한 친구라는 것을 명백히 느꼈다”고 전했다.
또한 “파주시 설마리 추모공원에서 매년 4월 개최 해온 임진강전투 기념행사를 코로나19로 인해 개최하지 못한 아쉽지만 내년에는 양 시의 시민들이 파주에서 만나 우호를 더욱 공고히 다질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최 시장님의 넓은 아량으로 방역물품을 받게 된 수혜자들을 대신 해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며 편지를 맺었다.
파주/이종덕 기자 ljd@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