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조안면, 민관 합동 환경정화
남양주 조안면, 민관 합동 환경정화
  • 김기문 기자
  • 승인 2020.05.21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단투기 지역 정비 쾌적한 거리환경 제공
남양주시 조안면(면장 최영수)에서 20일 주민들과 면사무소직원들이 뜻을 모아 쓰레기 불법투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무단투기 상습지역에 대한 환경정화를 실시했다.
남양주시 조안면(면장 최영수)에서 20일 주민들과 면사무소직원들이 뜻을 모아 쓰레기 불법투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무단투기 상습지역에 대한 환경정화를 실시했다.

 

남양주시 조안면(면장 최영수)에서 20일 주민들과 면사무소직원들이 뜻을 모아 쓰레기 불법투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무단투기 상습지역에 대한 환경정화를 실시했다.
이번 환경정비는 그동안 꾸준히 무단투기로 문제가 됐던 구역에 쾌적한 거리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최영수 조안면장과 면사무소직원들을 비롯해 삼봉2리장, 진중1리이장, 지역주민 등 20명이 참석했다.
현장에는 농업용 폐비닐부터 건축용폐기물, 각종 생활쓰레기, 음식물등 다양한 종류의 쓰레기가 방치돼 무단투기의 심각성을 엿볼 수 있었다. 
환경정화활동에 참여한 삼봉2리 장은호 이장님은“지역 발전을 위해 다 같이한자리에 모여 의미있는 활동에 참여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지역주민들이직접 마을을 청소하면서 마을에 대한 자부심과 긍지가 생기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영수 조안면장은 “조안면이 깨끗한 청정지역이 유지될 수 있도록 지역주민들의 인식뿐만 아니라‘마을청소’라는 활동을 통해 살기좋은 환경을 조성하도록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남양주/김기문 기자 ggm@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