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 접수 마감
인천시,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 접수 마감
  • 남용우
  • 승인 2020.02.25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5개 단체 18억 보조금 신청 접수

3월 공익사업 선정위원회 개최 심사

인천시가 시민들의 공익활동과 시민사회 활성화를 위해 진행한 ‘2020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 공개모집’ 접수가 마감됐다.
지난 1월 31일부터 2월 19일까지 진행한 이번 접수를 통해 총 135개 단체에서 17억9천8백만원에 이르는 보조금을 신청했다. 총사업비 10억원 대비 약 1.8배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박재성 공동체협치담당관은 “접수된 사업에 대한 부서별 검토를 거쳐 3월 공익사업선정위원회 개최를 통해 최종 선정한다.”며, “시민에게 꼭 필요한 공익활동 사업에 대해 보조금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공정한 심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인해 기존 집합형 사업설명회를 취소하고 상담 데스크를 운영하면서 비영리민간단체들과 직접 소통하면서 여러 발전적 제언과 요청사항을 청취할 수 있었다”며, “구체적인 개선 방안들을 모색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 공개모집은 협치소통, 남북교류, 생활환경녹지 등 총 7개 분야에 걸쳐 10억원의 예산 범위에서 실시하며, 사업별 5백만원에서 최고 2천만원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선정결과는 인천시 홈페이지(소통참여-비영리단체)를 통해 4월 중 공표된다.
남용우 기자 nyw@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