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위생급식수사대’사업완료
양주시 ‘위생급식수사대’사업완료
  • 김한구 기자 
  • 승인 2019.12.11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센터장 김정연)는 식중독 예방을 위해 지난 1월부터 추진해온 ‘위생급식수사대’ 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위생급식수사대 사업은 센터에 등록된 모든 급식소를 대상으로 개인위생과 환경위생관리의 불량 및 관리부족, 오염된 시설 및 교차오염 등을 관리해 식중독의 위험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실시했다.
센터에 등록된 시설 중 △20인 이하나 아동복지시설 어린이급식소 143개소는 2회 점검, △21~99명 어린이급식소 64개소는 3회에 걸쳐 점검을 실시했다.
올해 점검은 특히 △조리원 손 세균 검사(ATP), △냉장ㆍ냉동고 온도 측정, △조리실 내 조도 측정, △조리용 도마 대장균 검사, △배식 테이블 균 검사(ATP) 등 5가지 항목에 대해 중점적으로 진행했다.
센터 관계자는 “점검 현장에서 측정 결과를 확인하며 교육을 실시하므로 교육 효과가 한층 상승했다”면서 “시설 개선에 필요한 지원물품도 제공하는 등 지속적으로 위생관리에 대한 동기 부여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주/김한구 기자  hgkim@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