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산역∼임진강역 전철 내년3월 개통
문산역∼임진강역 전철 내년3월 개통
  • 안성기 기자
  • 승인 2019.12.04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라산역까지 3.7㎞ 연장 내년 예산에 신청

경의선 전철을 문산역에서 임진강역까지 6㎞를 연장하는 공사가 이달 말 완료돼 내년 3월 개통한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문산역∼임진강역 6㎞ 전철을 내년 1∼3월 시험 운행을 거쳐 3월 말 개통한다고 4일 밝혔다.
현재 이 구간 공정률은 90%를 넘어서 이달 말 모든 공사가 끝났다.
경의선 전철을 문산역에서 임진강역까지 연장하는 사업은 단선으로 철도가 놓여 있으나 전력선이 설치되지 않아 하루 한 차례 평화열차(DMZ-train)만 운행하는 구간을 388억원을 들여 전철화하는 것이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당초 도라산역까지 9.7㎞ 구간 전철화를 추진했으나 임진강역까지만 예산이 반영돼 우선 임진강역까지만 연장하게 됐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임진강역∼도라산역 3.7㎞ 추가 연장을 위한 사업비 178억원을 내년 예산에 신청한 상태다.
예산이 통과하면 내년 공사를 시작해 연말까지 완료할 방침이다.
역시 시험 운행 과정을 거쳐 2021년 3월 도라산역까지 연장하는 것이 목표다.
파주/안성기 기자 asg@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