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3년 연속‘우수농업인 배출’정부포상 영예
가평군,3년 연속‘우수농업인 배출’정부포상 영예
  • 김기문 기자
  • 승인 2019.11.12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병옥 위원장 국무총리 표창

 

가평군은 2019년 농림축산식품부 농업인의 날에서 설악면 묵악리 초롱이 둥지마을 강병옥 위원장이 국무총리표창을 받았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2017년 정부포상 3명, 2018년 석탑산업훈장 등 2명에 이은 결과로 3년 연속 역대 우수농업인 최고의 수상기록으로 군의 위상을 드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
지난 11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농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국무총리상 영광을 안은 강 위원장은 농정시책추진과 농촌체험휴양마을 발전에 선두주자 역할을 하고 있다.
설악면 체육회장 및 묵안2리 이장, 농촌체험마을협의회 위원장, 경기팜스테이마을 협의회장, 전국 농촌체험마을협의회 이사 등 다방면에서 왕성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특히 농어촌 소득증대를 위해 도농교류활성화와 초롱이 둥지마을 두릅축제를 12회째 자발적으로 개최하여 매년 수천만의 농산물 판매 등 농업·농촌 소득증대 도모에 이바지 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전국 우수농업인 정부포상에 (사)한국농업경영인군연합회 김현수 회장이 석탑산업훈장을, 가평읍 두밀축산 김세경 대표가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초롱이 둥지마을은 2014년 도농상생 팜스테이 지정 인증 마을로 도농교류센터 시설이 아주 잘 갖춰져 있다.
농촌체험장 시설중에서 최고의 수준을 보유한 곳 중에 하나로 농어촌체험유양마을 등급에서 으뜸촌으로 지정된 이력도 있을 만큼 인증받은 곳이다.
군 관계자는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이번 3연 연속 정부포상은 가평농업을 전국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며 “농업인이 웃음짓는 지속가능한 농업육성과 지원사업을 발굴 추진해 전국 제일의 농업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가평/김기문 기자 ggm@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