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 오래된 가게 등 홍보
인천관광공사, 오래된 가게 등 홍보
  • 남용우
  • 승인 2019.08.2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지난 23일 방영된 TV프로그램「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인천편을 통하여, 신포시장 인근에 위치한 스지탕집, 50년 전통의 인천 옛날과자 맛집, 47년 된 백반집 등 인천의 오래된 가게와 관광명소들을 소개했다. 
식객 허영만과 배우 이수경이 함께한 이번 프로그램은 인천의 오래된 가게를 주제로, 오래된 가게에 얽힌 다양한 이야기와 가게 주인들의 이야기를 함께 소개하며 인천만의 고유한 정취를 전했다.
특히 배다리동네 인근에 위치한 설렁탕집은 지난 1946년부터 장사를 시작해 3대째 이어져온 74년 전통의 식당으로, 그동안 프로그램을 통해 소개된 식당들 가운데 가장 오래된 가게로 눈길을 끌었으며 가게와 함께 나이 들어온 주인의 이야기가 더해져 오래된 가게 특유의 매력을 전했다.
한편, 공사는 옛 정취와 뉴트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인천의 빈티지한 여행지 57개소를 소개하는 “인천빈티지로드” 책자를 발간 예정으로, 앞으로도 많은 시민들이 인천의 매력있는 오래된 가게를 방문할 수 있도록 소개할 예정이다.
남용우 기자 nyw@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