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日시바타시 방문 전격 취소
의정부시, 日시바타시 방문 전격 취소
  • 김한구
  • 승인 2019.07.16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출규제… 반일 감정 고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15일 일본 정부의 최근 수출 규제조치로 우리나라가 위기상황에 처해 있어 오는 27일부터 자매도시인 일본 시바타시에서 개최되는 ‘제39회 한일우호도시 친선교환경기’를 위한 일본 방문을 전격 취소하기로 했다.
당초 27부터 30일까지 3박 4일간 진행될 ‘제39회 한일우호도시 친선교환경기’는 1981년부터 2019년에 이르기까지 39년 동안 이루어진 한일 양국 청소년들이 양국의 문화를 체험하는 민간 교류의 역할을 수행해왔다.
그러나 일본 수출규제 조치 등 한일 관계가 악화되고 국가가 대응방침을 마련하고 있는 중대한 시기로 의정부시체육회 및 시바타시스포츠협회 등과 협의를 거쳐 방문을 취소하기로 했다. 
안 시장은“반일 감정이 일어나 정부에서도 사태에 대해 촉각을 세우는 만큼 일본 시바타시를 현 시기에 방문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판단해 청소년들에게는 안타까운 일이지만 일본방문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며“그러나 한일 관계의 분위기가 호전되면 자매도시인 일본 시바타시와 지속적인 결연 및 양 시의 우호증진을 위해 노력을 다하겠다”고 교류 활성화의 의지를 밝혔다.
의정부/김한구 기자 hgkim3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