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문화재단, 5∼7월 '경기문화유산학교' 개최
경기문화재단, 5∼7월 '경기문화유산학교' 개최
  • 연합뉴스
  • 승인 2019.04.15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 강좌 포스터[경기문화재단 제공]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 강좌 포스터[경기문화재단 제공]

 

경기문화재단 경기문화재연구원은 내달 8일∼7월 3일 매주 수요일 재단 3층 다산홀에서 2019년 상반기 경기문화유산학교 강좌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강좌는 남북화해 분위기에 맞춰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라는 주제로 열린다. 북한과 경기도의 구석기 문화유산부터 고고학자의 평양 문화유산 답사기까지 접근이 제한됐던 북한지역 문화유산 관련 유익한 정보가 소개될 예정이라고 재단 측은 말했다. 강좌는 무료이며, 출석 기준에 따라 수료증과 기념품이 전달된다.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 강좌 리플릿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 강좌 리플릿[경기문화재단 제공]

참가 신청은 재단 홈페이지(www.ggcf.kr)에 하면 된다. 경기문화재단은 지난해부터 경기도의 역사와 문화를 소개하는 교양강좌인 경기문화유산학교를 진행 중이다. 하반기 강좌는 경기 북부지역에서 열린다.

you@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