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현장 근로자 안전대책 강화
건설 현장 근로자 안전대책 강화
  • 권영일
  • 승인 2019.01.1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안전보건관리비 체계화
계약 담당자 전문성 향상 교육

군포시는 10일 공공분야 건설공사 현장에서의 근로자 안전대책을 강화하고, 산업안전보건관리비 편성ㆍ집행의 관리 기준 체계화를 위해 조직 내 공사ㆍ계약 담당자의 업무 전문성 향상 교육을 시행했다. 시에 의하면 지난해 시행된 시 발주 건설공사 중 산업안전보건관리비가 반영된 4천만원 이상 공사는 140건에 달한다.
그런데 각 부서별로 기준 적용에 조금씩 차이가 발생, 불필요한 예산 집행이 이뤄지는 경우도 종종 있었다고 시는 설명했다.
이에 시는 산업안전보건관리비 집행을 점검하고 지도하는 통일된 기준을 관련 업무 담당자들에게 교육하고, 일관된 관리를 통해 사업비 집행이 더 적합하게 시행되도록 유도하는 동시에 공사 현장에서의 근로자 안전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박종훈 건설과장은 “건설공사 사업비의 집행ㆍ정산 과정에서 산업안전보건관리비가 적정하게 지출되도록 집중 관리하면 근로자 안전 향상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며 “이번 교육으로 올해 건설공사에서의 예산 집행 효율과 근로자 안전 강화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군포/권영일 기자 gyi@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