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택시요금 내년 2월께 인상
경기도 택시요금 내년 2월께 인상
  • 이천우
  • 승인 2018.11.15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월께 경기도 택시 기본요금이 현재 3천원에서 '3천500∼4천원'으로 인상될 전망이다. 경기도는 최근 '택시요금 조정 용역 최종보고회'를 열었으며 용역 결과를 토대로 주민 공청회, 도의회 보고, 소비자정책심의위원회 심의 등의 절차를 거쳐 내년 2월께 인상 여부를 확정할 방침이라고 15일 밝혔다. 경기도는 택시요금 조정 용역에서 제시한 기본요금 3천500원, 3천800원, 4천원 등 3가지 인상안을 놓고 인상 폭을 결정할 방침이다. 용역에서는 택시 평균 운행 거리 4.6㎞를 기준으로 했을 때 14.29%의 인상 요인이 있는 것으로 나왔다. 이를 고려할 때 기본요금은 최소 500원 인상해야 한다. 여기에 근로자 처우개선 등을 고려하면 인상 폭은 더욱 커지게 된다.
현재 기본요금이 3천원으로 같은 서울시와 인천시도 기본요금 인상을 추진하고 있어 경기도의 택시요금 인상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수원/이천우 기자 leecw7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