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 獨 머크 생명과학본부… 내년 5월 준공
인천에 獨 머크 생명과학본부… 내년 5월 준공
  • 남용우
  • 승인 2018.10.11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 과학기술 기업 머크의 한국 생명과학 사업을 통합 운영하는 본부가 인천 송도국제도시에 들어선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독일 머크의 한국 자회사가 11일 오전 인천 송도에서 한국 생명과학 운영본부 착공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머크가 260억원을 투입해 건립하는 한국 생명과학 운영본부는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등 바이오기업에 세포배양 배지를 공급하고 기술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본부 부지 면적은 1만141㎡다. 머크는 지하 1층, 지상 5층, 연면적 8천319㎡ 규모로 2019년 5월까지 본부를 지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머크는 국내에 분산돼 있던 생명과학 사업을 송도로 통합하고, 투자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독일 머크는 1668년 설립돼 올해 설립 350주년을 맞이하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글로벌 제약·화학·생명과학 기업이다.
인천/남용우 기자 nyw@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