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공사현장서 155㎜ 포탄 발견
성남 공사현장서 155㎜ 포탄 발견
  • 김정현 기자
  • 승인 2018.08.20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의 한 주택 신축공사 현장에서 터파기 작업 도중 포탄 1점이 발견돼 경찰과 군 당국이 수거했다.'
20일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55분께 성남시 수정구 고등동 주택 신축공사장에서 작업자 A(42)씨가 굴착기로 터파기 작업을 하던 도중 155㎜ 백린탄으로 추정되는 포탄 1점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포탄은 성인 남성 팔뚝만 한 크기에 흙으로 덮여 녹이 슬어있던 상태였고, 굴착작업 과정에서 몸통 부분 4분의 1가량이 쪼개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공사장 주변 출입을 통제한 뒤 군 폭발물 처리반(EOD)을 통해 포탄을 회수, 군에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땅속에 오래 파묻혀 있어 폭발 가능성은 거의 없던 상황"이라며 "굴착기로 인해 포탄 일부가 쪼개졌지만, 뇌관은 상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성남/김정현 기자 kj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