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공직문화 변화의 바람 분다
김포, 공직문화 변화의 바람 분다
  • 박경천 기자
  • 승인 2018.07.29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주운전 제로, 반부패·청렴실천 결의

김포시 공직문화에 기존에 없었던 새로운 변화의 바람이 감지되고 있다.
김포시 간부공직자가 26일 『음주운전 제로, 반부패ㆍ청렴실천 솔선수범』외치며 결의를 다졌다.
72명의 사무관이상 간부공직자가 모인 가운데 기획재정국장(이하관)이 대표로 반부패ㆍ청렴 결의문을 낭독하고, 결의문을 정하영 김포시장에게 전달하며 민선7기 출범과 함께 간부공직자가 앞장서서 실천하는 변화된 리더십을 약속했다.
결의문에는 ‘음주운전 근절을 위한 회식문화 개선과 직원들의 저녁이 있는 삶을 위해 적극 노력한다’, ‘부당한 업무지시, 부정한 업무추진비 집행이 이루어지지 않도록 투명한 행정을 적극 실천한다’는 공직문화 변화를 주문하는 정하영 김포시장의 강력한 의지를 담았다.
김포/박경천 기자 pgc@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