市교육청, 다문화가족 사회 융화 사업 “활발”
市교육청, 다문화가족 사회 융화 사업 “활발”
  • 안종삼
  • 승인 2009.04.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정 결연사업·방과후 학교 등 추진

시교육청은 다문화가정 학생의 교육격차해소와 사회통합을 위해 다문화가정과 한국가정과 결연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시도한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2009년도 특색사업으로 다문화가정과 한국가정과의 결연을 통해 일반가정의 다문화 이해 증진 및 다문화가정 학생의 한국 사회 생활적응을 돕고 다문화가정 학생 사회통합 실현을 위해 상호 가정 방문, 함께하는 가정학습, 문화체험활동 등을 추진한다. 특히 ‘한국어 반’의 내실 있는 운영을 위해 학습 부진아에 촛점을 맞춰 인근학교의 다문화가정 학생을 포함한 벨트형 통합 학급을 편성해 교육격차해소에 노력하고 있으며, 다문화가정 학부모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해 통역도우미자원봉사제를 시범 운영한다.
이외에도 담당교사들의 지도 역량 강화를 위한 연수 실시와 함께 기본생활 정착 중심의 인성교육을 돕는 중심학교 운영 지도 자료를 발간하고, 일반학생과 다문화가정 학생이 함께하는 연합체험학습을 실시해 학교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한다.
곽치광 장학자는 “시교육청은 4월초 현재 1,099명의 다문화가정 학생이 재학 중이며 계속 늘어나는 추세이다”라고 밝히면서 “2006년도부터 전국최초로 한국어반을 운영하는 등 다문화교육이 타시·도에 비해 비교적 안정적으로 정착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안종삼 기자 ajs@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